건강정보

진료시간

  • 평일 09:00 ~ 18:00
  • 토요일 09:00 ~ 13:00
  • 점심 13:00 ~ 14:00

공휴일 . 일요일 : 휴 진

031-402-6790

건강강좌

  • 건강정보
  • 건강강좌

‘꿀잠’에 관한 모든 궁금증
우리가 80년을 산다고 가정했을 때 대략 25년가량을 잠을 자며 보낸다. 이렇듯 수면은 우리 삶에서 중요하지만, 스트레스나 스마트폰 사용 등의 이유로 불면증에 시달리는 사람은 해마다 증가하고 있다. 그래서 평소 수면에 관해 궁금하던 사항을 하이닥 상담의사 김윤석 정신건강의학과 전문의에게 물어봤다.

수면제 복용하는 남성

Q. 수면제는 한 번 먹으면 평생 의존해야 하나요?

A.어떻게 사용하느냐에 따라 다릅니다. 불면증으로 정신건강의학과에 방문하면 생활 습관 및 침실의 형태, 조명, 마음 상태 등에 대한 면담을 통해 불면의 원인을 찾아줍니다. 불면을 일으킬 수 있는 습관들을 교정하고 필요하다면 단기간 의존성이 약한 수면제를 처방합니다. 수면의 질이 개선된다면 건강하게 약을 끊는 방법을 알려 줍니다. 하지만 전문가의 적절한 가이드 없이 수면제를 처방받아서 복용하다가 임의로 끊게 되면 예상치 못하게 잠을 못 자게 됩니다. 수면제 없이는 못 잘 것 같은 불안감에 심리적 의존이 생겨서 스스로 끊을 엄두가 나지 않아 의존하게 되는 경우가 많습니다..

Q. 수면제를 복용하면 치매가 걸리나요?

A.2016년 여러 매체에서 수면제를 복용하면 치매가 걸린다는 연구 결과에 관한 기사가 나오면서 이러한 오해가 생겼습니다. 영국 유명 저널인 BMJ(British Medical Journal)에 실린 한 연구에서 3,434명의 65세 이상 노인을 대상으로 10년 이상 전향적으로 추적 관찰을 시행했습니다. 결론은 여러 가지 변수들을 고려했을 때 수면제의 사용이 치매와 일부 연관이 있을 수 있으나 수면제가 치매를 유발한다고 단정 지을 수는 없다고 설명했습니다. 이 연구 이외에도 다수의 연구에서 치매와 수면제 관련 주제로 서로 상충하는 결론을 보입니다. 하지만 이와 달리 불면증이 지속하면 치매로 이행될 확률이 높다는 증거는 비교적 일관성 있게 나타납니다. 수면 장애가 지속할 때에는 정신건강의학과 전문의와의 상담을 통한 적절한 수면제의 사용이 권장됩니다.

멜라토닌 복용하는 남성

Q. 수면제가 수면 유도제보다 더 강력한 약인가요?

A.용어의 혼동에서 비롯된 오해입니다. 수면 의학에서 수면제와 수면 유도제는 따로 구분되지는 않습니다. 일반인들이 말하는 수면제와 수면 유도제에 대한 지식은 강한 약, 약한 약으로 분류된 것 같습니다. 하지만 이러한 기준에 대한 의학적인 근거는 모호합니다. 앞서 말했던 것처럼 약한 약이든, 강한 약이든 적절한 전문의와의 상담 없이 임의로 조절한다면 심리적 의존이 생길 수 있어서 주의하여 사용해야 합니다.

Q. 몸을 피곤하게 만들면 잠이 잘 오나요?

A.그렇지 않습니다. 사람은 기계와 달라서 눈을 감는다고 마치 전원을 꺼버린 것처럼 다 같은 잠을 자는 것이 아닙니다. 수면에도 단계와 구조가 있습니다. 몸을 많이 써 피곤한 상태가 된다면 심신이 이완된 상태가 아니기 때문에 깊은 잠을 잘 자지 못하는 경향이 있습니다. 수면의학회에서도 취침 전 4시간 이전 격렬한 운동은 피하라고 권고합니다. 그만큼 수면에 예민한 사람들은 밤늦게 달밤의 체조로 수면의 질이 더 망가질 수 있습니다. 가급적 저녁에는 몸과 마음을 흥분시키지 말고 편안하게 만드는 것이 숙면에 도움이 됩니다.

뒤척거리는 남성

Q. 배가 불러야 잠이 잘 오는데, 이게 맞나요?

A.음식을 섭취하는 시간에 따라 다릅니다. 점심이나 저녁을 먹고 난 뒤 나른한 느낌이 오면서 졸릴 때가 있습니다. 위 속으로 음식물이 들어오면 포만감이 부교감 신경계통을 자극해서 졸음이 오는 것입니다. 하지만 야식을 먹고 잔다면 눈은 감고 있지만 밤새도록 소화기 계통은 음식물을 소화하기 위해 쉬지 않고 움직일 것입니다. 이로 인하여 깊은 잠을 방해하기 때문에 야식은 깊은 잠을 방해합니다. 배가 고파서 잠이 오지 않는다면 공복에 따듯한 우유 등을 마시는 것을 추천합니다.

Q. 해외직구로 멜라토닌을 복용해도 될까요?

A.멜라토닌은 우리 뇌의 작은 부위인 송과체(Pineal gland)에서 방출되는 수면을 돕는 호르몬입니다. 우리나라에서 멜라토닌은 전문의약품으로 분류되어 있어 처방전 없이 구할 수 없지만 많은 사람이 직구를 통해 멜라토닌을 접하고 있습니다. 2017년 캐나다 걸프(Guelph)대학 연구팀이 캐나다에서 유통되는 16가지 브랜드의 30가지 멜라토닌 제형의 용량을 분석한 결과를 발표했습니다. 실제 함량이 표기된 것의 20%만 들어 있는 것부터 많게는 480%가 들어 있는 것도 있었습니다. 고용량을 복용한다면 속 불편감, 예민함, 일부 사람들에서 혈당 및 혈압이 증가할 수 있으니 전문의의 처방을 통해 정제된 멜라토닌을 복용하는 것이 좋습니다.

출처: 건강이 궁금할 땐, 하이닥 (www.hidoc.co.kr)

이전글 : 건강하고 풍성한 머릿결을 위해 먹어야 할 음식
다음글 : 홍삼캔디는 효과 있을까? ‘진세노사이드’ 효능



NEWS
최재활의학과의원 홈페이지에 방문해 주셔서 감사합니다.